스포츠이슈

KIA 타이거즈 양현종, KBO리그 통산 최다 이닝 2위 등극

컨텐츠 정보

본문

KIA 타이거즈 양현종

 

KIA 타이거즈 양현종, KBO리그 통산 최다 이닝 2위 등극

KIA 타이거즈의 양현종이 5월 19일 창원 NC파크에서 열린 NC 다이노스와의 경기에서 선발 등판해 6이닝을 소화하며 KBO리그 통산 최다 이닝 2위로 올라섰습니다. 이날 양현종은 총 90개의 공으로 6이닝 동안 5피안타, 4사구 2개, 1실점의 역투를 펼쳤습니다. 이로써 통산 2395이닝을 기록하며 정민철의 2394⅔이닝을 넘어 최다 이닝 2위에 올랐습니다. 1위는 송진우가 보유한 3003이닝입니다.

경기 요약

양현종은 이날 경기에서 선두 싸움을 벌이는 NC 다이노스를 상대로 안정적인 피칭을 보여주었습니다. 1회말 서호철에게 첫 안타를 내줬지만 박건우를 삼진, 데이비슨을 뜬공 처리하며 무실점으로 막아냈습니다. 2회에는 김성욱의 3루타로 위기를 맞았으나, 박세혁과 김주원을 연속 삼진 처리하며 실점을 막았습니다.

5회초 KIA 타선이 선취점을 뽑았지만, 양현종은 6회말 동점을 허용했습니다. 손아섭에게 안타를, 서호철에게 사구를 허용하며 무사 1,2루의 위기에 몰렸지만, 박건우를 유격수 병살타로 처리하며 한숨을 돌렸습니다. 그러나 데이비슨에게 좌전 적시타를 맞아 1실점 했습니다. 마지막 타자 권희동을 뜬공 처리하며 6이닝을 마무리한 양현종은 7회초 교체되어 승패 없이 경기를 마무리했습니다.

팀 승리와 개인 기록

KIA는 9회초 2사 후 터진 이우성의 결승 솔로홈런으로 2대1 승리를 거두며 창원 원정 3연전을 스윕, 4연승을 달렸습니다. 양현종의 퀄리티스타트 역투가 발판이 된 짜릿한 승리였습니다.

양현종은 지난해에도 KBO리그 최연소 160승, 최다 선발 등판 및 최다 선발승, 개인 통산 다승 단독 2위, 10시즌 연속 100이닝 달성, 1900탈삼진 돌파 등 다양한 기록을 달성했습니다. 또한, 9시즌 연속 세 자릿수 탈삼진과 170이닝을 기록하며 '대투수'로서의 면모를 과시했습니다.

올 시즌 기록과 목표

올 시즌 양현종은 통산 최다 선발 등판(393경기)과 최다 선발승(169승) 기록을 이어가고 있으며, 통산 탈삼진 부문에서도 송진우의 기록(2048개)에 57개 차로 다가섰습니다. 올 시즌 등판한 10경기 중 8경기에서 6이닝 이상 투구하며 '최다 이닝 및 최소 실점'을 목표로 하는 자신의 신념을 실천하고 있습니다.

양현종은 지난해 후반기 부진을 딛고 ABS(자동 투구 판정 시스템)가 시행된 올 시즌 완벽하게 부활하며 팀의 에이스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습니다. '대투수'라는 타이틀에 걸맞은 행보를 이어가고 있는 그의 활약은 앞으로도 주목받을 것입니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88 / 5 페이지

스포츠분석


토토가이드


스포츠이슈


토토백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