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이슈

조제 무리뉴 감독, 베식타시 부임 가능성 높아져…디 마리아 영입도 추진 중

컨텐츠 정보

본문

조제 무리뉴 감독

 

무리뉴의 새로운 도전, 베식타시와 협상 진행 중

조제 무리뉴 감독의 다음 행선지가 베식타시로 결정될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무리뉴 감독은 최근 이탈리아 AS로마에서 경질된 후 아직 새로운 팀을 찾지 못한 상황이다. 그는 포르투, 첼시, 인터 밀란, 레알 마드리드 등 명문 구단을 지휘하며 수많은 우승컵을 들어올린 세계 최고의 명장 중 하나로 평가받고 있다.

무리뉴 감독의 인기, 여러 구단에서 러브콜

AS로마에서의 경질은 그의 경력에 큰 오점으로 남지 않았으며, 여전히 많은 팀들이 무리뉴를 원하고 있다. 사우디아라비아, 첼시 복귀, 나폴리, 그리고 최근 튀르키예의 페네르바체까지 다양한 이적설이 나왔다. 그런데 최근 또 다른 튀르키예 구단 베식타시가 무리뉴 감독 영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어 눈길을 끈다.

베식타시, 무리뉴와 협상 중

베식타시는 최근 페르난도 산토스 감독을 경질하고 유스 감독이 팀을 지휘하고 있다. 현재 리그 5위에 머무르고 있는 베식타시는 다음 시즌 팀의 부활을 준비하며 무리뉴 감독 영입을 간절히 원하고 있다. 베식타시 부회장은 튀르키예의 'TGRT Haber TV'를 통해 "무리뉴 영입을 위해 협상 중이다. 한 달 전에 이스탄불에서 무리뉴를 만났다. 우리는 무리뉴에게 제안을 했고, 무리뉴는 생각해보고 답변을 주겠다고 했다. 그리고 답변이 왔다. 다음 주 이탈리아에서 만나자고 연락이 왔다"고 밝혔다.

무리뉴의 재정적 기대 충족

베식타시 부회장은 "우리는 무리뉴가 원하는 재정적 기대치를 충족시켰다. 우리는 무리뉴의 연봉을 충족시켜 줄 준비가 되어 있다. 이사회도 무리뉴 선임을 원하고 있다. 무리뉴와 합의에 도달할 것을 기대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무리뉴와 함께할 선수, 앙헬 디 마리아 영입 추진

베식타시는 무리뉴 감독과 함께 앙헬 디 마리아(벤피카)도 영입할 방침이다. 베식타시 부회장은 "무리뉴와 함께 디 마리아를 영입할 준비를 하고 있다. 무리뉴와 합의가 되면 그에게 디 마리아 영입을 권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디 마리아는 아르헨티나의 전설적인 선수로, 그의 영입이 베식타시의 전력 강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결론

조제 무리뉴 감독의 베식타시 부임 가능성이 높아지면서 축구 팬들과 미디어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무리뉴의 합류가 성사된다면, 베식타시는 그의 지도력 아래 새로운 도약을 꿈꾸게 될 것이다. 또한 앙헬 디 마리아의 영입까지 이루어진다면, 베식타시는 더욱 강력한 팀으로 거듭날 것으로 기대된다.

 

 

관련자료

댓글 0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전체 388 / 1 페이지

스포츠분석


토토가이드


스포츠이슈


토토백과